전통공예품

Traditional crafts in Taito city

도쿄 조금

금속공예속에서도 조금의 기술은 오랜 역사를 가져 고훈시대후기가 기원이라고합니다. 초기에는 관모, 반지, 비녀등의 악세서리나 말갖춤들에 정교한 기술을 보였습니다.
에도 겐로꾸시기에는 자유로운 발상과 신선한 디쟈인이 나타나 연관이나 네쓰케등의 생활용품들이 널리 퍼졌습니다.
조금을 입히는 것들은 그릇, 장식품, 악세서리, 신불구등이며 제품에 격조와 무게를 가하여 소재의 맛을 돋보여줄수있습니다,. 이 기술은 옛날부터 계속 이어받으면서 지금에 이릅니다.

BACK